주요뉴스 
2023.03.29 (수)
 
Home > 칼럼 > 윤명철의 역사에세이
 
정약용의 두려움과 최용덕의 ‘시민의식 빵점’ 망언
  2020-04-29 09:25:43 입력

<치현결>에 따르면 “벼슬아치의 요체는 두려워할 ‘외(畏)’ 한 자 뿐이다. 의(義)를 두려워하고 법을 두려워하며 상관을 두려워하고 백성을 두려워하여 마음에 언제나 두려움을 간직하면 혹시라도 방자하게 됨이 없을 것이니, 이렇게 하면 허물을 적게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다산 정약용 선생도 <목민심서>에서 이를 강조했다. 백성을 두려워하지 않으면 허물이 넘쳐날 것이고, 하늘을 분노시킬 것이라는 경고로 해석할 수 있다.

다산 선생은 또 목민관의 자세로서 ‘무다언 무폭노(毋多言 毋暴怒)’를 요구했다. 즉, 말을 많이 하지 말고 갑자기 성내지 말라는 뜻이다. 한 치 혀의 잘못된 놀림으로 인생을 망친 관리들의 사례는 시쳇말로 차고 넘친다. 설화(舌禍)는 폐가망신의 지름길이라고 했다.

백성을 하늘처럼 받드는 것이 민본주의다. 아울러 백성이 주인이라는 것을 민주주의라고 한다. 백성의 수준을 보면 그 나라의 수준을 알 수 있는 것이 아니라, 백성을 받드는 관리의 수준을 보면 그 나라의 수준을 알 수 있는 것이 아닐까 싶다.

최근 최용덕 동두천시장의 ‘시민의식 빵점’ 망언이 지역사회에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최용덕 시장은 지난 4월20일 시 간부회의에서 “낮은 투표율은 시민의식이 빵점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는 “투표라는 것은 시민의식을 개혁해야 한다. 투표도 안하면서 국가와 동두천시에 불만 가진 사람은 건의사항도 받아주면 안될 것 같다. 참정권을 행사하지 않고 주권을 주장할 수 있겠냐”라는 발언도 덧붙였다.

동두천·연천 선거구는 인근 포천·가평 선거구와 함께 경기북부지역에서는 유일하게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후보가 낙선한 곳인데, 지역 정가에서는 최 시장의 망언이 이를 의식한 게 아니냐는 반응도 나온다.

다산 선생이 강조한 바에 따르면 최 시장은 첫째, 백성을 두려워하지 않는다는 지적을 피할 수 없을 것이다. 7대 지방선거 투표율은 54.2%이고, 이번 21대 총선 투표율은 59.3%이다. 최 시장의 발언대로라면 자신을 목민관으로 선택해준 7대 지방선거 당시 시민의식은 빵점이 아닌 마이너스인 셈이다.

또한 ‘무다언 무폭노’의 경고도 아랑곳하지 않고 말을 너무 많이, 갑자기 분노했다는 지적도 피할 수 없다. 최 시장이 원했던 결과가 나오지 않아서였나? 하는 불필요한 생각도 든다. 다산 선생이 최 시장의 망언을 듣는다면 어떤 마음이 드실지 매우 궁금하다.

칼럼니스트

2020-04-29 09:28:31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의정부고 청운장학회 장학금 전
 동두천시-경민대학교 관·학 협
 이영봉 도의원, 동두천시 문화여
 성균관유도회 양주시지부 정기총
 김동근 의정부시장, 봉선사 산문
 의정부시평생학습원, 상반기 ICT
 이영봉 도의원, 신임 경기도의정
 양주시, 2023 양주 올해의 책 선
 김성원 의원, 노조 ‘깜깜이 회
 강수현 양주시장, 대중교통 출근
 은현면 주민자치위원회, 새봄맞
 회천4동·5기갑여단 강병대대,
 임태희 교육감, 찾아가는 업무간
 경기북부병무지청장, 병역지정업
 중앙동 파머스치킨, 복지 틈새계
 으뜸코다리냉면, 해장국 나눔 활
 보산동, “다문화가정과 함께 걸
 의정부시청소년수련관 3년 연속
 송산권역, 불법 광고물 NO! 쾌적
 송산3동 적십자봉사회, 백미 22
 양주시, 영농부산물 불법 소각금
 경기도, 전국 지자체 최초로 ‘
 ‘경기도 농수산생명과학 추진단
 신한대학교 로고스봉사단, 불현
 송내동 2023년 상반기 특이민원
 동두천시 교통장애인협회, ‘교
 미군 공여지개발 합동워크샵, 동
 오석규 의원 “의정부 고교 이전
 경기도, 건강보험공단 장기 요양
 이영봉 도의원, 망월사 경내 범
 
오석규 의원 “의정부 고교 이전이 답인가?”
 
양주시 볼링, 2023년 국가대표 대거 발탁돼
 
어른이 어른 노릇을 해야 사회가 바로 선다
 
시정질문 방식 놓고 김동근 시장-조세일 의원 ‘충돌’
 
김현채 의원, 의정부시 학교폭력 대책 재정비 촉구
 
정미영 의원, ‘민주주의 수단’ 정당 현수막 관리 촉구
 
수면 부족
 
사직서 제출과 사직의 효력 발생일
 
제로 칼로리의 유혹
 
산재예방 인식변화로 서로가 행복하고 안전한 날 오길
 
국민연금 의정부지사, 연천노인복지관에 난방비 후원
 
 
 
 
 
 
 
 
 
 
 
 
 
양주시 의회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