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4.07.15 (월)
 
Home > 사회/교육 > 초점
 
동성협동조합 예금업무 유사사례 또 확인
  2019-07-24 09:56:33 입력

동성협동조합(이사장 김정현 목사)이 일반 협동조합은 할 수 없다고 규정한 예금 업무를 했다가 편법 운영 논란이 커진 가운데, 유사 사례가 또 확인됐다.

동성협동조합은 ‘유사수신행위의 규제에 관한 법률’ 위반 등으로 동두천기독교협동조합 관련자들의 유죄가 확정돼 해산 명령을 받자 똑같은 건물과 전화번호에 동일한 이사장을 내세우며 2015년 7월1일 설립됐다.

이와 관련 A씨는 2015년 7월7일 연이율 6.7%이던 1년짜리 정기예금(303만2천700원)이 만기가 되자 이자를 제외하고 다시 6개월짜리 정기예금(연이율 3.5%)으로 재예치했다.

B씨는 2015년 9월11일 연이율 4%에 1년짜리 정기예금(160만원)으로 재예치했고, 10월12일에는 같은 조건으로 480만원을 재예치했다.

C씨는 2015년 9월24일 이자를 제외하고 연이율 2.3%에 6개월짜리 정기예금(960만원)으로 재예치했고, 10월5일에는 연이율 4%에 1년짜리 정기예금(300만원)을 또 재예치했다.

D씨는 2015년 5월4일 연이율 5.5%의 1년짜리 정기예금(980만원)을 재예치한 뒤 여기서 발생한 이자를 2015년 6월부터 10월까지 매달 4만4천916원씩 찾아갔다.

E씨는 2015년 8월3일 연이율 3.5%에 1년짜리 정기예금(400만원)으로 재예치하여 한달 뒤 이자 1만1천666원을 찾아갔고, 2015년 4월부터 9월까지는 연이율 5.5%의 1년짜리 정기예금(1천만원)에서 발생한 이자를 매달 4만5천833원씩 찾아갔다.

그러나 동성협동조합은 최근 본지를 상대로 언론중재위원회에 제출한 자료에서 “확인되지 않은 사실이다. 우리는 교인들을 상대로 예금 수탁업무를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동성협동조합 관계자는 “우리 조합은 금융업을 할 수 없기 때문에 신규 예금은 받지 않았다. 다만 동두천기독교협동조합에 맡겼던 돈을 돌려드리지 못하니까 재예치 개념으로 관리하고 있는 것일뿐”이라고 해명한 바 있다.

2019-07-26 17:17:30 수정 유종규 기자(freedomy@empal.com)
유종규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동두천자연휴양림 물놀이장 흙탕
 진보당, 옥정물류센터 직권취소
 의정부 아파트 공사현장 토사 부
 의정부시의회 의장단 기자회견
 (경기도 대변인 서면 브리핑)통
 보산동 새마을부녀회, 초복맞이
 동두천시 중앙동, 관내 경로당에
 양주시 지역자율방재단, 경기 동
 연천경찰서 무인점포 절도범죄예
 직장·공장새마을운동양주시협의
 동두천시노인복지관, 어르신 이
 동두천시, 2024년도 3단계 공공
 동두천시, ‘SNS 홍보사례를 통
 탑동초등학교, 어린이 건축교실
 경기도교육청, 증거 기반 정책설
 양주시무한돌봄행복센터, 가가호
 양주시 회천1동 지역사회보장협
 양주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
 양주소방서, 현장활동 지원 ‘민
 경기북부시민자치연구소 ‘의정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 소상공
 의정부시자원봉사센터, ‘온기
 의정부시통합자원봉사지원단, ‘
 꿈을담는틀, 비문학 공부 길잡이
 “반지하 거주민 주거상향 위해
 양주시 광적도서관 디카시 창작
 꿈을담는틀, 고1 문학 기출문제
 28개 시군에 폭염주의보 발효.
 신곡1동, 명륜진사갈비 의정부신
 신곡1동, 하가쌈밥 복맞이 능계
 
박형덕 시장, 민선 8기 2주년 ‘성과와 비전’ 언론 브리핑
 
양주 김영대씨 농가, 경기 한우 평가대회 최고 고급육 선정
 
반부패·청렴 문화확산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노력
 
진보당 의정부시위원회, 김재연 위원장 선출
 
장흥농협, 본점 2층 환경개선공사 실시
 
한전MCS㈜ 동두천지점 ‘사랑의 급식봉사’
 
기름 한 병
 
퇴직금 중간정산
 
술도 안 마시는데 지방간이라고?
 
사고는 결코 반복되어서는 안 된다
 
TG퍼니처, 북한이탈주민 직업체험 교실 열어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