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4.05.22 (수)
 
Home > 칼럼 > 이창민의 주치의
 
아스클레피오스의 지팡이
  2013-01-14 10:22:26 입력

▲ 이창민/외과전문의
만만치 않던 2012년을 뒤로 한 채 드디어 2013년 새해가 밝았다. 2013년은 뱀의 해이다. 예로부터 뱀은 그 예사롭지 않은 형체만큼이나 다양한 평가를 받아온 동물이다. 사악함의 상징, 다산의 상징, 영악함의 상징 등 뱀을 바라보는 사람들의 시선은 다양하다 못해 극단적이기까지 하다.

사람들로 하여금 이렇게 극단적인 평가를 하게 하는 뱀은 특히 의학분야와의 인연은 남다르다 하겠다. 즉, 의료와 관련된 조직의 상징에는 뱀이 등장하는 경우가 많아서 의사협회, 응급구조사협회, 세계의학협회 심지어 세계보건기구 등의 상징에도 어김없이 뱀이 등장한다.

일례로 지나가는 구급차를 살펴보자. 우리는 구급차의 한면에서 지팡이를 휘감고 올라가는 뱀의 형상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다. 이렇게 뱀이 휘감고 올라가고 있는 지팡이를 우리는 아스클레피오스의 지팡이라고 칭한다. 이처럼 의료분야에 적잖이 뱀이 등장하는 이유를 살피기 위해서는 고대 그리스 로마 신화로 거슬러 올라가 아스클레피오스의 지팡이의 유래를 살펴봐야 하며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 아스클레피오스의 지팡이
“그리스 로마 신화에 따르면 아스클레피오스는 죽은 사람도 살려냈다고 전해질 만큼 훌륭한 의술을 구사하는 의술의 신으로 이 아스클레피오스가 제우스의 번개를 맞아 죽은 글라우코스를 치료하던 중 뱀 한 마리가 방안으로 들어왔는데 이에 깜짝 놀란 아스클레피오스가 자신의 지팡이를 휘둘러 그 뱀을 죽였다. 잠시 후 또 한 마리의 뱀이 입에 약초를 물고 들어와 죽은 뱀의 입 위에 올려놓았는데, 그러자 죽었던 뱀이 다시 살아나고, 이것을 본 아스클레피오스는 뱀이 했던 대로 그 약초를 글라우코스의 입에 갖다 대어 그를 살려내었다. 그리고 그는 존경의 의미로 자신의 지팡이를 휘감고 있는 한 마리의 뱀을 자신의 상징으로 삼았다.”(신영전. Korean J Med Hist 16ː21-35. June 2007)

그런데 위에서 언급한 조직들의 상징을 자세히 보면 대부분의 경우에서는 지팡이를 휘감고 올라가는 뱀은 한 마리인 반면 일부 조직의 상징에서는 두 마리의 뱀이 동시에 지팡이를 휘감고 올라가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이에 대해 일각에서는 진정한 의학의 상징은 한 마리의 뱀이 존재하는 아스클레피오스의 지팡이가 맞으며 두 마리의 뱀이 휘감고 있는 지팡이는 헤르메스의 지팡이라고 하여 의학이 아닌 다른 것을 상징하는 것이므로 수정해야 한다는 지적도 있으며 이는 충분히 설득력이 있다고 여겨진다.

하지만 이러한 논쟁의 진위와 상관없이 의료계에 몸담고 있는 필자 개인적으로는 거침없이 유유히 지팡이를 휘감으며 위쪽으로 전진하는 뱀을 바라보노라면 그 어떤 질병도 능히 극복하고 치유해낼 수 있겠다는 기운이 느껴지게 되어 한층 자신감을 갖는 계기가 되곤 한다.

(새롭게 다가온 뱀의 해를 맞이하여 거침없이 지팡이를 휘감으며 위로 전진하는 뱀의 모습처럼 여러분도 하시는 일 모두 순조롭게! 막힘없이! 잘! 추진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정희태 의원 “비좁은 양주시청
 안기영 위원장 선출…“정성호
 김성수 전 의원, ‘양주문화기행
 2024년 5월 중 동두천시의회 의
 양주시의회, 367회 임시회 폐회
 남면농협, 2024년 농협손해보험
 양주도시공사, 설립 이래 첫 대
 경기도 특사경, 축구장 2.4배 규
 연천군의회, 윤리심사자문위원회
 양주시 상공에 24일 블랙이글스
 서정대학교, 2024 세계시민교육
 성균관유도회 동두천시지부, 홍
 동두천시 ‘어르신 병원 안심동
 5월 22일부터 6월 5일까지 ‘통
 의정부시, 주민화합의 장 ‘송산
 의정부시청소년수련관 자체동아
 동두천시 상패동 주민자치위원회
 동두천시 보산동, 주민자치위원
 동두천 문화원 여성회, 보산동
 동두천시 생연1동 새마을부녀회,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KT ‘
 양주향교, 해유령전첩 추모제향
 죄사함 전하는 ‘박옥수 목사 성
 강수현 양주시장, ‘제7회 회천3
 경기북부병무지청, ‘병역명문가
 양주시, 오는 22일 불법차량 합
 경기도, 방송인 현영 등 9팀 경
 회천농협, 원로조합원 효도잔치
 임태희 교육감, “디지털 미디어
 경기도의회 웹드라마 ‘공동조례
 
정희태 의원 “비좁은 양주시청사 넓혀야”
 
양주도시공사, 설립 이래 첫 대통령 표창 수상 ‘쾌거’
 
반부패·청렴 문화확산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노력
 
김성수 전 의원, ‘양주문화기행2’ 발간
 
회천농협, 원로조합원 효도잔치·장학금 전달
 
남면농협, 2024년 농협손해보험 TOP-CEO 선정
 
절망을 넘어서
 
퇴직금 중간정산
 
점점 무서워지는 보호자 민원 면담
 
산업현장 설비·구조·기계 결함 사고는 예방이 최선
 
의정부노인회, 건강보험공단 사회공헌 후원금 전달받아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