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4.05.22 (수)
 
Home > 칼럼 > 이창민의 주치의
 
필름의 추억
  2013-01-02 10:07:09 입력

▲ 이창민/외과전문의
모두 퇴근하여 불 꺼진지 오래인 병원 구석 창고에 흰 가운을 입은 한 남자가 들이닥치더니 이내 부스럭 소리를 내며 무엇인가를 열심히 찾는다. 한창 연말 분위기에 젖어 다른 사람들은 유흥가에서 흐느적대고 있을 12월의 어느날 밤. 우리의 불쌍한 인턴 선생은 도대체 무엇 때문에 홀로 병원 사진 창고에서 헤매고 있는 걸까.

그렇다. 우리의 인턴 선생은 내일 수술 예정인 환자의 X선 필름을 찾고 있는 중이었다. 추운 겨울밤임에도 불구하고 그의 이마에는 방울방울 구슬땀이 맺히고, 내일 회진 전까지 사진을 찾지 못할 경우 떨어지는 교수님의 불호령을 생각하니 간담이 서늘해진다.

분명 필름이 없어진 것은 자신의 잘못이 아니건만 어쨌든 필름을 제시간에 갖다 바치지 못하면 모든 책임은 고스란히 자신의 몫이 되고야 마는 우리의 불쌍한 인턴 선생. 90년대 종합병원 인턴의 서러운 밤은 그렇게 깊어만 간다. 

바야흐로 서기 21세기. 비록 어린시절 상상한 것처럼 자동차가 하늘을 날아다니고 로봇이 비서 노릇을 해주는 세상은 아직 아니지만 불과 10년전만 해도 반신반의하던 일이 이제는 일상이 되어버린 것을 보면 세상은 우리가 알게 모르게 많은 발전을 이룬 것이 분명하며 이러한 변화의 속도는 날이 갈수록 가속화된다.

이러한 변화는 특히 의료부문에서 더욱 두드러져 보이며 그 중에서도 특히 더 눈에 띄게 병원에 변화를 준 발명품이 있으니 기존의 필름을 대처하는 의료영상저장전송시스템이 그것이다. 이름은 거창하지만 단순히 생각하면 이것은 기존의 필름카메라에서 현재의 디지털카메라로 전환된 것과 같은 것이다. 즉 기존의 필름카메라는 사진 촬영 후 사진관에서 사진 출력을 한 후에야 비로소 우리가 사진을 볼 수 있었지만 디지털카메라는 이러한 과정 없이도 바로 모니터를 통해 사진을 볼 수 있는 원리와 유사하다.

기존 필름 사진은 그것을 보관해야 하는 공간이 필요했다. 따라서 웬만한 병원에는 이를 보관하는 방을 따로 두어야 했다. 하지만 의료영상저장전송시스템으로 전환된 상태에서는 모든 사진 자료를 컴퓨터에 저장하면 그만이다. 따라서 기존 필름을 보관하던 방은 자연스럽게 다른 공간으로 활용된다.

필름 사진은 출력 과정을 거친 후 사람이 직접 이것을 진료실로 가져와야 했다. 따라서 이에 소비되는 시간이 만만치 않았고 매번 사진이 나올 때마다 일일이 사람이 운반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뒤따랐다. 하지만 현재의 의료영상저장전송시스템에서는 사진이 촬영되자마자 바로 전산망을 통해 전송되므로 사람의 손을 거치지 않고 즉시 사진을 볼 수 있게 되었다.

무엇보다도 의료영상저장전송시스템의 가장 큰 장점은 컴퓨터 시스템이 붕괴되지 않는 한 촬영한 사진을 분실할 염려가 없다는 것이다. 글머리에서 소개한 과거의 인턴 선생이 현재의 의료환경에서 일을 했다면 굳이 불필요한 고생을 할 필요는 없었을 것이다.

현재 의료영상저장전송시스템이 의료기관에 급속도로 파급되고 있고 많은 병원에서는 이미  완전히 자리를 잡은 상태인 반면 아직 기존의 필름 사진을 사용하는 의료기관도 엄연히 존재한다. 이러한 첨단장비가 진료 환경에 편의를 제공해 준 것은 맞지만 기존의 필름 사진이 정확도 면에서 뒤쳐진다고 볼 수는 없으며 아직까지 사진을 판독하는 것은 기계가 아닌 사람임을 고려할 때 기존의 필름 사진을 평가절하할 이유는 전혀 없음을 알려드린다.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정희태 의원 “비좁은 양주시청
 안기영 위원장 선출…“정성호
 김성수 전 의원, ‘양주문화기행
 2024년 5월 중 동두천시의회 의
 양주시의회, 367회 임시회 폐회
 남면농협, 2024년 농협손해보험
 양주도시공사, 설립 이래 첫 대
 경기도 특사경, 축구장 2.4배 규
 연천군의회, 윤리심사자문위원회
 양주시 상공에 24일 블랙이글스
 서정대학교, 2024 세계시민교육
 성균관유도회 동두천시지부, 홍
 동두천시 ‘어르신 병원 안심동
 5월 22일부터 6월 5일까지 ‘통
 의정부시, 주민화합의 장 ‘송산
 의정부시청소년수련관 자체동아
 동두천시 상패동 주민자치위원회
 동두천시 보산동, 주민자치위원
 동두천 문화원 여성회, 보산동
 동두천시 생연1동 새마을부녀회,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KT ‘
 양주향교, 해유령전첩 추모제향
 죄사함 전하는 ‘박옥수 목사 성
 강수현 양주시장, ‘제7회 회천3
 경기북부병무지청, ‘병역명문가
 양주시, 오는 22일 불법차량 합
 경기도, 방송인 현영 등 9팀 경
 회천농협, 원로조합원 효도잔치
 임태희 교육감, “디지털 미디어
 경기도의회 웹드라마 ‘공동조례
 
정희태 의원 “비좁은 양주시청사 넓혀야”
 
양주도시공사, 설립 이래 첫 대통령 표창 수상 ‘쾌거’
 
반부패·청렴 문화확산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노력
 
김성수 전 의원, ‘양주문화기행2’ 발간
 
회천농협, 원로조합원 효도잔치·장학금 전달
 
남면농협, 2024년 농협손해보험 TOP-CEO 선정
 
절망을 넘어서
 
퇴직금 중간정산
 
점점 무서워지는 보호자 민원 면담
 
산업현장 설비·구조·기계 결함 사고는 예방이 최선
 
의정부노인회, 건강보험공단 사회공헌 후원금 전달받아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