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4.07.18 (목)
 
Home > 사람/생활 > 이사람
 
김승호 의장 “신천을 동두천 관광 랜드마크로”
  2024-06-21 16:35:55 입력

동두천시의회 김승호 의장이 신천을 중심으로 한 축제 개발과 자전거 도로 조성을 제안했다.

6월21일 제329회 동두천시의회 정례회 제5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서 김 의장은 “흔히들 ‘동두천’ 하면 ‘소요산’을 가장 먼저 떠올리지만, 동두천(東豆川)이라는 지명은 ‘신천’의 한 지류 하천에서 유래한 것”이라며 “지류인 동두천을 포함한 신천이 바로 동두천이라는 이름에 담겨 있는 고유 정체성”이라며 발언을 시작했다.

김 의장은 “강과 하천은 도시 발전의 주요 기반이자 아이템이다. 서울의 한강, 울산의 태화강, 진주의 남강처럼 동두천에는 신천이 있다. 소요산 못지않은 천혜의 자연 관광자원”이라며 신천을 중심축으로 한 축제 개발과 자전거 도로 조성 필요성을 역설했다.

김 의장은 신천 중심 축제 개발을 위한 구체적 구상으로 ‘6.25 전사자를 기리는 유등을 신천에 띄우는 추모행사 개최’, ‘아치형 다리에 야간 경관조명 설치’, ‘신천 교각 하부 공간 먹거리 부스 설치’, ‘봄·가을 신천변 꽃 축제 개최’ 등을 제시했다.

아울러 “신천 일대를 주축으로 하여 신시가지와 원도심은 물론 왕방산 임도와 마차산 등 6산으로까지 연결되는 자전거 도로를 동두천 전체에 촘촘히 만들자”고 제안했다. 

김 의장은 “6산에 둘러싸인 동두천은 분지 지형이면서 도시 전체가 역세권이므로 자전거 도로를 제대로 조성한다면 시민 삶의 질을 높이면서 외부 관광객을 끌어올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조성된 자전거 도로 주변을 꽃과 나무로 단장해 봄과 가을마다 동두천 자전거 축제를 열자고도 했다.

김 의장은 “3년 전 제8대 의회에서 이미 신천 축제 개발과 자전거 도로 조성을 제안했었는데 지금도 실현되고 있지 않다”며 아쉬움을 표하고 “지금이라도 본인의 제안이 구체적인 정책 설계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동두천시에 당부했다.

<이하 5분 자유발언 전문>

존경하고 사랑하는 동두천시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김승호 의원입니다.

제9대 의회 전반기의 마지막 회의를 마치는 오늘, 모처럼 의사봉을 내려놓고서 의장이기 이전에 한 명의 시의원으로서 시 발전을 위한 제언을 드리고자 이 자리에 선 점, 부디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우선, 박형덕 시장님과 모든 공직자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특히 이번 제329회 정례회 기간 동안, 2024년도 행정사무감사 수감에 노고가 정말 많으셨습니다. 고생하셨습니다.

박 시장님과 공직자 여러분 모두, 지금 정말 열심히 잘해주고 계십니다. 다만 그 부단한 노력에 꼭 한 가지 더해 주셨으면 하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우리 동두천의 정중앙을 흐르는 ‘신천’과 그 일대를 활용한 축제를 개발하고, 동두천 곳곳을 자전거 도로로 연결하자는 것입니다.

흔히들 동두천 하면 가장 먼저 떠올리는 것은 ‘소요산’입니다. 경기 소금강으로 불릴 만큼 빼어난 경관 덕분에, 특히 외부에서는 ‘동두천은 곧 소요산’이라는 인식이 하나의 공식으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소요산은 우리 동두천이 내놓을 대표 자랑거리입니다. 그래서 민선 8기 주요 공약사업으로서 ‘소요산 확대개발사업’이 역점으로 추진되고 있습니다.

그런데 소요산으로 유명한 우리 동두천의 지명, 이름의 유래는 한번 생각해 보셨는지요? 잘 아시다시피 ‘동두천(東豆川)’은 하천의 이름입니다. 상패교와 안흥교 사이에서 신천을 동서로 가로지르는 하천인 ‘동두천(東豆川)’이 바로 우리 고장의 지명입니다. 지류인 동두천을 포함한 ‘신천’이 바로 동두천이라는 이름에 담겨 있는 고유 정체성이기도 하다는 뜻입니다.

본 의원은, 3년 전인 민선 7기 시절 제306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우리 동두천의 젖줄인 ‘신천’을 제대로 개발해야 한다고 역설한 바 있습니다.

세계 주요 문명들은 모두 강을 끼고 탄생해서 발전했습니다. 강과 하천은 오늘날에도 도시 발전의 주요 기반이자 아이템입니다. 서울의 한강, 울산의 태화강, 진주의 남강처럼 동두천에는 신천이 있습니다. 신천처럼 폭이 넓은 하천이 시가를 관통하는 도시는 그리 많지 않습니다. 소요산 못지않게, 우리에게 천혜의 자연 관광자원으로 기능할 수 있는 것이 바로 ‘신천’입니다.

이미 3년 전에 5분 자유발언을 통해서 본 의원이 제안했던 사항들은, 그러나 안타깝게도 지금도 거의 실현되지 않고 있습니다. 당시 제안했던 ‘수상 레저단지 조성’·‘파크골프장 건설’은 여전히 시도조차 되지 않고 있고, ‘자전거 도로’ 역시 본 의원이 제시했었던 정도로까지는 조성되지 못했습니다.

동두천에 필요한 것은 바로 ‘축제’입니다. 경남 진주시가 ‘남강’을 활용해 전국적인 랜드-마크 축제인 ‘진주 유등축제’를 성공시킨 것처럼, 우리도 ‘신천’과 그 일대를 활용한 대규모 지역축제를 개발하자고 제안합니다.

대한민국 대표 안보 도시인 우리 동두천은 6·25 전쟁 당시 최고 격전지 중 하나였습니다.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치셨던 호국영령들을 기리는 전사자 유등을 신천에 띄우고, 그 애국정신을 본받아 되새기는 추모행사를 여는 것도 한 가지 방법일 것입니다. 상패교와 동광교 사이에 보를 설치하면 가능합니다. 상패교와 같은 아치형 다리에는 야간 경관조명을 설치하고, 신천을 가로지르는 교각 하부 공간에 먹거리 부스를 여러 곳 설치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봄과 가을 계절에 맞춰 신천변 ‘꽃 축제’를 열 수도 있습니다. 신한대 앞쪽으로 대형 파크골프장을 조성할 수도 있습니다. 하상 정비를 비롯한 신천 정비가 어느 정도 완료되었기 때문에, 이제는 본격적으로 신천을 활용한 축제 개발에 나설 때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한 가지 더. 신천 일대를 주축으로 하여 신시가지와 원도심은 물론 길게는 왕방산 임도와 마차산 등 6산으로까지 연결되는 자전거 도로를 동두천 전체에 촘촘히 만들자는 제안을 드립니다. 6산에 둘러싸인 동두천은 분지 지형이면서 도시 전체가 역세권이기 때문에 자전거 도로를 제대로 조성한다면, 시민 삶의 질을 높일 뿐만 아니라 그 자체로서 외부 관광객을 끌어모으는 관광 인프라가 될 것입니다. 중요한 것은, 왕방산이나 탑동 계곡과 같은 시 외곽지역과 도심을 연결하여 자전거 길을 만드는 것입니다. 얼마 전 열렸던 국제 트레일러닝대회의 결승점을 보산동 관광특구로 설정했던 것은 정말 칭찬할 만한 일이었습니다. 6산 관광자원을 신시가지나 원도심 상권과 이어야만 합니다.

이미 1호선 전철을 따라 만들어진 자전거 도로를 동두천 곳곳과 연결해서, 누구나 자전거 한 대만 있으면 동두천 어디든지 쉽게 갈 수 있을 정도로 구석구석 촘촘하게 길을 만들어야 합니다. 신천을 가로지르는 여러 개의 다리들과 잘 연결하고 주변을 꽃과 나무로 단장한다면, 봄과 가을마다 동두천 자전거 축제를 열 수도 있을 것입니다.

박형덕 시장님과 우리 공직자 여러분들의 정성과 노력 덕분으로, ‘동두천을 새롭게, 시민을 힘 나게’ 하자는 민선 8기의 목표는 한 걸음씩 성큼 가까워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오늘 본 의원의 제안이 부디 구체적인 정책 설계로 이어져 ‘동두천을 새롭게, 시민을 힘 나게’ 하는 데 보탬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하면서, 이만 발언을 마무리하겠습니다. 경청해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2024-06-21 17:19:04 수정 박상국 기자(news6900@naver.com)
박상국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1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시민 신천개발! 26 2/2 06-21 22:54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의정부용현초등학교, 샌드아트
 경기북부의 미래를 그리다 … ‘
 의정부소방서, 에어컨 화재 예방
 경기도, 화성공장 화재사고 피해
 의정정책추진단, ‘11대 의회 전
 경기도교육청, 경계선 지능 학생
 김동근 의정부시장, 중국 난충시
 김동근 의정부시장, 리더십부문
 양주소방서, 119구급대원에 대한
 동두천시 치매안심센터, 치매환
 상패동 행정복지센터, 고독사 예
 동두천시, 탄소중립 녹색성장 기
 경기도의회 이영봉 위원장, 호원
 강수현 양주시장, ‘양주권역 전
 동두천시, 소요산 확대개발사업
 강수현 양주시장, “모든 행정역
 상패동 새마을부녀회, 초복 맞이
 송내동 행정복지센터, 공개모집
 동두천시, 특화사업 발굴을 위한
 동두천시, 경기 불황 속 재정 탄
 양주시, 공동형 종합장사시설 기
 양주시, ‘회암사지 세계유산 국
 의정부실내빙상장, 2024 ISU 피
 이인규 도의원, 어린이집 운영에
 양주시, 2024년 추계 텍스월드
 양주시 광적면, 비암2리 노인회
 양주소방서, 응급환자의‘골든타
 송내동 통장협의회, 경기 동북부
 동두천시 상패동 지역사회보장협
 양주시립민복진미술관, 공립미술
 
박인범 의원 “선택과 집중으로 동두천 재정악화 막아야”
 
양주 김영대씨 농가, 경기 한우 평가대회 최고 고급육 선정
 
반부패·청렴 문화확산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노력
 
진보당 의정부시위원회, 김재연 위원장 선출
 
은현농협 여성조직, ‘사랑의 열무김치 나눔행사’
 
한전MCS㈜ 동두천지점 ‘사랑의 급식봉사’
 
기름 한 병
 
퇴직금 중간정산
 
술도 안 마시는데 지방간이라고?
 
자진퇴사와 실업급여
 
TG퍼니처, 북한이탈주민 직업체험 교실 열어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