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3.12.02 (토)
 
Home > 사회/교육 > 초점
 
김동철 전 의원 ‘극단 선택’ 단초는 인격 모독
고인 유서에 “죽을 정도로 자존심 짓밟혀”…지역 후배가 욕설에 담배 심부름까지 시켜…A씨 “사실 아냐”
  2023-09-25 16:42:54 입력

평소 쾌활하고 유머 감각 넘치던 김동철 전 경기도의원(전 동두천시의원)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결정적 단초는 ‘직장 갑질’에 의한 ‘인격 모독’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김동철 전 의원은 2022년 6.1 지방선거에서 낙선한 뒤 1년이 넘도록 건설현장에서 일용직 노동자로 땀 흘리며 정치적 재기를 위해 노력해왔다.

그러던 중 9월21일 오전 6시40분경 양주시 백석읍 연곡리의 한 건설현장에서 숨진 채 발견돼 시민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경찰과 유가족이 건설현장 CCTV를 분석한 결과 김 전 의원은 스스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런데 김 전 의원은 극단적 선택을 하기 전 자필로 유서를 작성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 전 의원은 유서에 ‘A야. 일용직 노동자들도 사람이야. 잘 대해주라. 죽을 정도로 자존심이 짓밟혔어’라고 썼다.

A씨는 김 전 의원의 지역 후배로 백석읍 연곡리 건설현장을 맡은 업체 사장이다. A씨는 김 전 의원과의 문자 대화에서 담배 심부름을 시키기도 했다. 

김 전 의원은 극단적 선택을 하기 이틀 전에도 A씨에게 카톡을 보내 “너무 황당하고 분해서 이틀을 온통 너 생각만 했다. 너 맘에 안들면 상대가 기분 나쁘건 말건 자존심 상하게 질문도 하지 말고 시키는 것만 하라 하고. 너무 갑질이 몸에 배어 있어. 선배고 후배고 욕이 섞이지 않으면 말이 안되는 갑질에 정말 어이가 없다. 그나마 조금 남아있던 자존심마저 네가 꺾어버려서 밖에 나가기조차 싫어졌어. 참담하고 죽고 싶은 심정이야. A야 그러지 마라”고 했다.

이와 관련, A씨는 “김 전 의원에게 욕설이나 갑질을 한 적이 없다. 김 전 의원이 음료수 사러 가는 길에 제가 피우는 담배를 부탁한 것이지 심부름시킨 것은 아니다”라고 했다.

한편, 일부 언론에서는 극단적 선택 배경이 마치 ‘경제적 문제’라고 소설에 가까운 단편적인 보도를 해 유가족들을 격분시키고 있다.

김 전 의원의 배우자는 9월24일 김 전 의원의 페이스북에 “장례를 마치고 난 후에 폭풍은 정말 감당하기 힘든 상황이다. 가진 건 풍족하지 않았지만 한 가정의 가장으로 세 아이의 아버지로 늘 긍정적인 삶을 살았는데 이혼을 했다는둥 도박으로 인한 빚더미로 일어난 사고라는둥 많은 소문과 구설이 몰아치고 있다”며 “고인을 두 번 죽이는 일이 없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이어 “좋은 사람이었고 정직했고 불의를 보고 넘기는 일 없는 사람이었다”며 “그런데 일부 언론에서 경제적 문제로 인해 이뤄진 상황이라고 보도했다. 항의 및 정정보도 요청 계획이며, 크나큰 갑질로 인해 죽음까지 이르게 한 사람에게도 충분한 처벌이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라고 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상담 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2023-09-26 11:27:09 수정 유종규 기자(freedomy@empal.com)
유종규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9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초공 아빠 딸 왔어~ 178 28/9 09-29 17:48
지행동친구 가시는 길 억울하지 않게 149 21/5 09-27 21:22
황왕택 고인의 명예 181 26/6 09-26 16:58
양재희 참 의로운 분이셨는데 197 23/6 09-26 13:24
이창형 안타까운 일.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82 19/4 09-26 12:45
동두천사랑 올바른 사랍이셨던 김동철 의원님의 명복을 빕니다 201 17/5 09-26 12:40
갑질풍년 이건또뭐냐 225 17/6 09-25 20:46
대나무촌장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178 16/5 09-25 19:41
이예림 사랑하는 나의 이모부 244 34/5 09-25 17:24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경기북부노동인권센터, 경기도장
 의정부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누
 동두천시, 두드림패션센터 ‘불
 양주시 공무원, 업자들에게 청첩
 양주시-경기교통공사, 업무협약(
 ‘노후계획도시 특별법’ 국회
 2023 경기 진로교육 성과공유회
 강수현 양주시장, ‘2023년 양주
 동두천시 장애인종합복지관, 개
 동두천시, 지적재조사위원회 및
 11월 중 ‘현장출동, 시장이 시
 북부자치경찰위원회 ‘우리동네
 흥선동, ‘스마트 빗물받이 구축
 의정부 예닮교회, 성도들과 사랑
 다솜키즈어린이집 바자회 성금
 송산3동, 날라리식당 의정부민락
 의정부 베이비부머 행복캠퍼스 4
 의정부시, 반복되는 ‘신중년 사
 양주시 양주1동, 2024년 새해 희
 경기 영재교육, 선발 중심에서
 경기도 특사경, 위험물 무허가
 경기도, 5차 미세먼지 계절관리
 경기도, 연말 맞이해 군부대 57
 동두천시의회, 동두천여자중학교
 양주시의회, 양주 교육의 문제점
 김민철 국회의원, 구도심 재정비
 경기평화광장 ‘평화 빛 축제’
 송산노인종합복지관 ‘나의 향기
 이형섭 국민의힘 의정부시(을)
 의정부시에 국민안전체험관 건립
 
최경자 전 의원, 내년 총선 출마 결심
 
상수초 학생들, 정성껏 가꾼 배추·무 기증
 
“양주, ‘메가서울 통합’ 골든타임 놓쳐선 안돼”
 
김승호 의장, ‘다산 정약용 의정대상’ 수상
 
양주시 관내 농협, ‘사랑의 고추장’ 나눔행사
 
박종성 부위원장, 원희룡 장관 만나 7호선 대책 촉구
 
생각이 바로 나입니다
 
상시근로자 10인 미만 사업장 취업규칙
 
척추 협착증과는 다른 척수증
 
변화된 안전사회 구축을 위해
 
국민연금 의정부지사, 천사의 집에 물품 후원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