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4.05.27 (월)
 
Home > 칼럼 > 정재준의 학폭예방칼럼
 
영화 <친구>와 학교폭력
  2023-08-21 14:25:55 입력

“니 아부지 뭐 하시노?”

영화 <친구>에 나오는 유명한 대사다. 요즘도 개그 프로그램에서 자주 소환되는 단골 소재다. 하지만 이 짧은 질문은 심각한 학교폭력의 원인이 담겨 있다.

단순히 아버지의 직업을 묻는데 끝나지 않고 비극의 출발점이 된다. 장의사인 아버지의 직업을 부끄러워 하는 동수, 건달인 아버지를 숨기고 싶은 준석은 듣고 싶지 않은 질문에 답변을 강요당한다.

사실 교사는 아버지의 직업을 훈육(사실상 폭력)의 명분으로 삼고자 했다. 그 결과, 동수는 교사의 폭력을 감내할 수밖에 없었지만, 준석은 참다못해 교사에 대항해 교실을 뛰쳐나간다. 상황은 여기서 끝나지 않는다. 준석의 정체를 알게 된 교사는 다른 학생을 희생양으로 삼아 폭력을 자행한다.

이 장면은 신성한 교실이 폭력 사건 현장으로 전락하는 순간을 적나라하게 보여줬다. 결국 이 사건을 계기로 준석과 동수는 의도하지 않은 학폭 사건에 휘말리게 돼 퇴학을 당하고 조폭의 길을 걷게 된다. 학생의 자존심을 짓밟는 교사의 말 한마디가 어린 두 학생의 인생을 송두리째 빼앗은 셈이다.

천당과 지옥은 말 한마디에 결정된다. 만약 교사의 비수 같은 말 한마디가 없었다면 동수와 준석은 조폭이 되지 않았을 것이다. 증오를 불러일으키는 말 대신 상대방을 배려하는 친절한 말 한마디가 타인의 인생을 행복하게 만들 수 있다.

이 단순한 진실이 학교폭력 예방의 출발점임을 잊지 말자.

한국학교폭력예방연구소 소장, 성균관대학교 교육학과 겸임교수, 법무부 범죄예방정책국 청소년범죄 담당사무관(전)

2023-09-05 17:12:18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양주시, ‘양주목 한마당 큰잔치
 양주시희망장학재단, 2024년 제1
 경기도교육청-경기도청, 학교 감
 동두천성폭력상담소, 2024년 여
 동두천시 자원봉사센터, ‘금손
 농촌 홀몸어르신 노후가옥 환경
 소요동 새마을지도자협의회, 화
 생연2동 충남칼국수, 어버이날
 소요초등학교, ‘소요밴드’ 통
 호원2동, 호원권역 화물차량 차
 가능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열
 의정부시, 경민대학로 제4회 골
 양주시, ‘2024년 길 위의 인문
 동두천시, 2024년 청소년 길거리
 ‘경기모아뮤직페스티벌’ 온라
 양주시,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양주시, ‘2024년 2분기 청년기
 양주시, 생활밀착형 청년 공간
 경기도, 안전진단전문기관 대상
 의정부미술도서관, 오픈스튜디오
 의정부 포레스트 맘(Mom) 편한
 의정부시, 주민과 함께 하는 스
 동두천시 치매안심센터, ‘AI 간
 동두천 예절원, 동양대학교 유학
 2024년 ‘제1회 동두천시 청소년
 ㈜디앤에스, 동두천시 사회복지
 ‘비명횡사’ 김민철 의원 “시
 의정부소방서, 위험물안전관리법
 양주시, 양주시BIO농업대학(원)
 학교에서 힘든 업무 말하세요 부
 
‘비명횡사’ 김민철 의원 “시민들께 진심으로 감사”
 
양주도시공사, 설립 이래 첫 대통령 표창 수상 ‘쾌거’
 
반부패·청렴 문화확산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노력
 
김성수 전 의원, ‘양주문화기행2’ 발간
 
광적농협, NH농협생명 BEST CEO 수상
 
김원기 전 의원, 몽골 나무심기 등 민간외교
 
절망을 넘어서
 
퇴직금 중간정산
 
의사 수입 가능할까요?
 
산업현장 설비·구조·기계 결함 사고는 예방이 최선
 
의정부노인회, 건강보험공단 사회공헌 후원금 전달받아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