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3.11.30 (목)
 
Home > 정치/행정 > 초점
 
진보당, 의정부시 하수처리장 민영화 중단 촉구
“사기업 30년 독점운영권 우려…불통·졸속행정 시민 혼란”
  2021-11-11 15:14:19 입력

진보당 의정부시위원회(위원장 박정민)는 11월8일 경기북부비정규직지원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의정부시는 공공하수종말처리장 민영화를 중단하라”고 밝혔다.

진보당은 “공공하수종말처리장은 시민 생활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공공재로, 시민들은 ‘수도세’라 일컬어지는 상하수도요금을 성실히 납부하고 있다”며 “2019년 민간사업자 제안으로 하수처리장 민영화 사업이 진행 중이지만, 민영화에 따른 우려를 불식시키지 못해 반대 여론이 커져가고 있다”고 반발했다.

그러면서 민영화에 대한 문제점을 다음과 같이 지적했다.

첫째, 민간업체가 실시한 환경영향평가서에는 BOD(생화학적 산소요구량) 수치가 잘못됐다. 보고서에는 3.0(mg/L)을 초과하여 3.79(mg/L)로 되어있으나 실제 의정부시가 매월 공개하고 있는 수질검사결과에는 최근 9월에도 평균 2.2(mg/L) 정도로 나타났다. 수질개선사업이 목적이라는 근거가 상실됐다.
 
둘째, 의정부시는 악취 대책으로 이미 160억원의 개선비용을 투자하여 돔 형식으로 악취 구간을 막아놓았다.

셋째, 수질개선사업 목적의 고도화처리시설에 대한 정부지원금을 신청할 경우 600억원까지 받을 수 있음에도 의정부시는 사업비 신청도 하지 않고 사업비 부족을 내세워 민자사업만을 주장하고 있다.

넷째, 의정부시는 시민 의견 수렴 절차를 거쳤다고 하나 설명회에는 10명도 참여하지 않았다. 시민 대부분은 초대형 사업에 대해 알지 못한다. 시민들과 충분한 소통이 필요하다.

다섯째, 30년은 시민들에게는 짧은 시간이 아니며 2,500억원은 결코 적은 비용이 아니다. 이런 중대한 사안은 당연히 새롭게 구성되는 시 행정부가 추진하고 책임지는 것이 상식이다.

진보당은 “의정부시의 불통행정, 조급행정은 자일동소각장, 도봉운전면허시험장, 국제테니스장, 물류단지 조성계획, 6억원 발광화장실, 라과디아체육공원 철거 등 시민들을 더욱 혼란스럽게 만들고 있다”며 “시민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끊임없이 소통하라”고 촉구했다.

2021-11-11 15:38:02 수정 유종규 기자(freedomy@empal.com)
유종규 기자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양주시-경기교통공사, 업무협약(
 ‘노후계획도시 특별법’ 국회
 2023 경기 진로교육 성과공유회
 강수현 양주시장, ‘2023년 양주
 동두천시 장애인종합복지관, 개
 동두천시, 지적재조사위원회 및
 11월 중 ‘현장출동, 시장이 시
 북부자치경찰위원회 ‘우리동네
 흥선동, ‘스마트 빗물받이 구축
 의정부 예닮교회, 성도들과 사랑
 다솜키즈어린이집 바자회 성금
 송산3동, 날라리식당 의정부민락
 의정부 베이비부머 행복캠퍼스 4
 의정부시, 반복되는 ‘신중년 사
 양주시 양주1동, 2024년 새해 희
 경기 영재교육, 선발 중심에서
 경기도 특사경, 위험물 무허가
 경기도, 5차 미세먼지 계절관리
 경기도, 연말 맞이해 군부대 57
 동두천시의회, 동두천여자중학교
 양주시의회, 양주 교육의 문제점
 김민철 국회의원, 구도심 재정비
 경기평화광장 ‘평화 빛 축제’
 송산노인종합복지관 ‘나의 향기
 이형섭 국민의힘 의정부시(을)
 의정부시에 국민안전체험관 건립
 의정부시, 시민과 함께 미래 철
 동두천시, 생연·중앙동 도시재
 재정위기 의정부시, 화장실 핸드
 동두천시 공무원 96명, 올해 예
 
최경자 전 의원, 내년 총선 출마 결심
 
상수초 학생들, 정성껏 가꾼 배추·무 기증
 
“양주, ‘메가서울 통합’ 골든타임 놓쳐선 안돼”
 
김승호 의장, ‘다산 정약용 의정대상’ 수상
 
양주시 관내 농협, ‘사랑의 고추장’ 나눔행사
 
박종성 부위원장, 원희룡 장관 만나 7호선 대책 촉구
 
생각이 바로 나입니다
 
상시근로자 10인 미만 사업장 취업규칙
 
척추 협착증과는 다른 척수증
 
변화된 안전사회 구축을 위해
 
국민연금 의정부지사, 천사의 집에 물품 후원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