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3.09.26 (화)
 
Home > 칼럼 > 윤명철의 역사에세이
 
궁예의 관심법과 공직자의 자해 ‘독단’
  2021-10-05 09:43:45 입력

“나쁜 사람은 좋은 사람이 꿈 속에서만 생각하는 것을 실행한다.” 범죄 심리학의 유명한 격언이다. 범죄자들이 좋은 사람은 상상할 수 없는 기상천외한 범죄를 당연하다는 듯이 저지르는 상황을 표현한 명언이다.

후고구려의 궁예는 ‘관심법’이라는 초유의 악법으로 반대파를 철퇴로 살해하는 악행을 남발하다가 민심이반을 자초했다. 결국 자신의 심복인 왕건의 역성혁명으로 비참한 최후를 맞이했다.

관심법은 한 때 우스개 소리로 빅히트를 쳤던 ‘척 보면 압니다’의 궁예 버전이다. 궁예의 관심법은 상대방의 마음을 꿰뚫어 볼 수 있다는 독심술로 가장한 ‘독단의 극치’다. 열길 물 속은 알아도 한 길 사람 속은 모른다는 것이 만고의 진리이거늘 궁예는 자신이 미륵부처라며 관심법을 반대파 숙청의 독재 수단으로 악용했다.

독단은 상대방을 배려하지 않는 외톨이의 자해다. 독단은 자기 주관의 늪에 빠져 자멸을 재촉하는 독약이다. 궁예는 ‘관심법’으로 독단의 성찬을 즐기며 백성을 도탄에 빠뜨렸고, 충신들을 제거하며 점차 외톨이가 됐다. 결국 왕건의 배신으로 권좌에서 쫓겨나 경기도 포천 명성산에서 비참한 최후를 맞이했다는 전설을 남겼다.

고대 그리스 철학자 디오게네스는 “권력은 그것을 소유한 모든 사람을 타락시킨다. 왜냐하면 처음에는 그것을 사용하고 싶고 그 다음에는 그것을 남용하고 싶은 유혹이 너무 크기 때문이다”라고 일갈했다.

공직자가 권력을 시민들을 위해 행사하지 않고 ‘독단’에 빠져 자신을 위해 남용한다면 자신은 물론 시민들까지 몰락시킨다. 우리 지역 일부 지자체에서 들려오는 여러 잡음들이 궁예의 비참한 최후를 떠올리게 하는 것은 나만의 ‘독단’일까?

칼럼니스트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김동철 전 의원 ‘극단 선택’
 [포토]‘2023년 양주 천만송이
 [포토]‘2023년 양주 천만송이
 [포토]2023년 양주 천만송이 천
 김성원 국회의원, 조선산업 발전
 “등록취소한지 4년인데 배짱 영
 경기도, 추석연휴 세계유산 남한
 경기도, 도 관리 민자도로 3곳
 정성호 국회의원, 코로나19 이후
 김동근 의정부시장, 2023 대한민
 의정부시, 추석 연휴 즐길만한
 양주시, 경기도북부권시장·군수
 양주도시공사, 추석맞이 ‘예초
 동두천시 중앙동 주민참여예산
 오석규 도의원, 경기도 관광 활
 강수현 양주시장, 현안 사업 추
 이인규 도의원, 지방자치 ⁃
 양주시, 추석 연휴 기간 전통시
 박형덕 동두천시장, MZ세대와 솔
 제35회 동두천시 시민대상 ‘영
 흥선동, 행정안전부 공모 선정…
 의무보험 미가입 자동차에 직권
 대한민국 빙상의 메카를 꿈꾼다
 의정부시의회 정미영 의원, 
 의정부시의회 김태은 의원 대표
 의정부시의회 김지호 의원 발의,
 동두천시의회-동두천양주교육지
 평화로 야간 합동단속으로 불법
 교류도시 미국 존 자일스(John G
 경기도 보환연, 추석 성수식품 6
 
정진호 의원 “김동근 시장이 회룡IC 연내 착공 무산 책임”
 
양주도시공사,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최초 ‘5년 연속 최우수’ 쾌거
 
복지는 무엇인가?
 
정미영 의원, ‘묻지마 범죄’ 예방 대책 촉구
 
최수연 의원 “양주아트센터를 경기북부 최대 공연장으로”
 
조세일 의원 “음악극 퍼레이드 대표가 문화재단 대표 동창” 폭로
 
제2의 인생
 
채용공고와 다른 근로조건
 
면역력 어떻게 높이나?
 
“안전은 권리이자 의무입니다”
 
양주한마음발전봉사산악회 김장나눔 준비
 
트루먼의 책임 리더십과 두사부일체
 
 
 
 
 
 
 
 
 
 
 
 
 
양주시 의회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