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2024.06.23 (일)
 
Home > 여론 > 기고
 
“내 고향 양주시 남면(南面)에 살으리랏다”
김재규 양주시 정보통신과장
  2021-06-14 16:17:44 입력

양주시 남면(南面)에서 태어나 지천명(知天命)이 넘는 세월 동안 남면에서 살며 1년6개월을 면장(面長)으로 재직하기도 한 나의 고향 남면에 대해 얘기해 보려 한다.

남면이라는 명칭은 감악산 남쪽에 있는 지역이라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남면의 출발은 조선시대 후반 문헌인 ‘호구총수(戶口總數, 1789)’에 처음 등장한다. 1895년 남면은 양주(楊州)의 속현인 적성현에 있었으며, 적성현이 군으로 승격하여 적성군 남면이 되었다가 1914년 일제의 행정구역 개편으로 연천군에 편입되어 연천군 남면이 되었고, 1945년 ‘미군정포고령’에 따라 연천군 남면은 다시 파주군 남면이 되었다.

그러나 교통 편의 등을 위한 면민들의 요청으로 1946년 양주군에 편입되어 양주군 남면이  되었으며, 2003년 10월 양주군이 시로 승격됨에 따라 현재의 양주시 남면이 되었다. 실제 남면의 출발은 파주 적성군에서 시작하였으므로 남면이라는 땅 이름은 당연한 것이었으나, 양주로 편입된 이후에는 양주에서 가장 북쪽에 위치하고 있는데도 남면이라는 명칭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 사람들은 양주에서 북쪽에 위치하는데도 남면이라 불리는 것에 의아해 한다. 그러나 땅 이름에는 의미가 있는 것이기에 남면이라는 이름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남면사무소는 연천군 남면시절 매곡리에 두었지만 1930년대에 신산리 토교장터 신축 건물로 이전하였다가 1950년 6·25전쟁 당시 잠시 두곡리로 옮겼으며 수리를 마친 후 다시 돌아온 후 1981년 6월 전주이씨 전성군파 종중에서 기증한 신산리 토지에 신청사를 건립하여 현재에 이른다.

남면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감악산(紺嶽山)이다. 남면을 병풍처럼 감싸고 있는 감악산은 양주시 남면 신암리·황방리와 파주시 적성면, 연천군 전곡읍에 걸쳐 있는 산으로 매우 신령스러운 산이라는 의미에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한다. 높이는 675m이며 정상에 올라서면 동쪽으로는 소요산과 화학산이 보이고 남쪽으로는 도봉산과 북한산, 서쪽으로는 개성 송악산까지 조망된다.
 
감악산은 경기북부지역에서 소요산(동두천시), 왕방산(포천시)과 더불어 유명한 산으로 양주시를 대표한다고 할 수 있다. 예로부터 경기오악(京畿五岳, 관악산, 화악산, 운악산, 송악산, 감악산)의 하나로 숭배되어 왔으며, 고려시대에는 매년 국가적인 제사를 지냈다고 한다. 정상에는 연대 미상의 감악산비가 있는데, 당나라 설인귀의 비라고도 하고 광개토대왕의 비, 진흥왕 순수비라는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지만 글씨가 씌어있지 않아 어떤 비석이라고 결론을 내지는  못한 상태다.
 
양주시는 감악산을 둘러싼 3개 저수지를 연계한 관광과 휴양 발전계획을 수립하여 연차적으로 추진해 나가고 있다. 아직까지 양주시 11개 읍면동 중 도시화의 속도나 사회기반시설 등이 미비한 지역이지만 앞으로 남면은 감악산을 비롯한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바탕으로 자연과 인간이 조화를 이루는 자연친화적인 발전의 표본을 보여줄 것이다. 자연환경이 가장 잘 보존된 청정지역으로서 이제는 ‘남면의 시대’가 점점 오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

인생도 여백이 많아야 아름답다. 백지에 다 칠해진 그림이라면 더 이상 그릴 게 없다. 상상의 나래를 펼 수 있는 공간이 없다는 뜻이다. 어딘가 여백이 있어 채우고 싶은 욕망이 들고 상상의 나래를 펼 수 있어야 참 맛의 인생이라고 하듯이 앞으로 남면도 그려지지 않은 여백에 어떤 그림을 채울지 기대된다. 나 태어나 살고 있고 앞으로도 살아갈 “남면에 살으리랏다.”

2021-06-14 16:23:06 수정 경기북부시민신문(hotnews24@paran.com)
경기북부시민신문 님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이름 패스워드  
평 가









제 목
내 용
0 / 300byte
(한글150자)
 
 
 
 
 
 
감동양주골 쌀 CF
 
민복진 미술관 개관
 
뷰 맛집 기산저수지
 양주시, ‘2024년 양주시꽃차연
 생연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우
 박형덕 동두천시장, 하수도 분류
 강수현 양주시장, 양주시 장애인
 경기도 특사경, 경마장 주변 불
 경기도, ‘장애인 기회소득’ 상
 경기도의회 김민호 의원, 제2회
 정진호 의정부시의회 의원, 김동
 정성호 의원, <군 수사외압 방지
 양주시의회, 경기동북부 공공의
 김재수 의원 “후반기 의장단 구
 김승호 의장 “신천을 동두천 관
 1천 원의 행복, 7월부터 경기도
 백곰 효과와 초점 전환
 경기도, GTX 플러스 국회토론회
 ‘떨어짐 사고’의 사각지대 비
 가납초등학교, 생태환경축제 ‘A
 보산초, ‘우리 마을 탐험대’
 동두천시, 경기도 예술인 기회소
 동두천시, 공원 내 물놀이형 수
 동두천시, 초록우산과 이주배경
 양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 장애인
 양주시, 2024년 개별공시지가 ‘
 가능동 새마을부녀회, 이웃돕기
 꿈나무공방, 신곡1동 아름다운
 의정부시, 아동학대 인식개선 위
 임현일 변호사, 의정부시에 고향
 2024년 경기 더드림 재생사업에
 경기도, 시민단체와 간담회 열고
 유기동물 입양가구·반려동물 돌
 
김원기 전 의원, 중국 산둥성지속발전연구원 특강
 
양주 김영대씨 농가, 경기 한우 평가대회 최고 고급육 선정
 
반부패·청렴 문화확산을 위한 국민연금공단의 노력
 
진보당 의정부시위원회, 김재연 위원장 선출
 
김재수 의원 “후반기 의장단 구성, 여야 협치·화합 시금석”
 
김승호 의장 “신천을 동두천 관광 랜드마크로”
 
백곰 효과와 초점 전환
 
퇴직금 중간정산
 
암을 피하는 생활의 지혜
 
‘떨어짐 사고’의 사각지대 비계(飛階)
 
TG퍼니처, 북한이탈주민 직업체험 교실 열어
 
 
 
 
 
 
 
 
 
 
 
 
 
 
섬유종합지원센터
영상촬영전문 프라임미디어
 
 
 
신문등록번호 : 경기.,아51959 | 등록연월일 : 2018년 9월13일
주소 : (11676) 경기도 의정부시 신촌로17번길 29-23(가능동) 문의전화 : 031-871-2581
팩스 : 031-838-2580 | 발행·편집인 : 유종규│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수연 | 관리자메일 : hotnews24@paran.com
Copyright(C) 경기북부시민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